아톤, 애큐온저축은행에 모바일 사설인증 서비스 공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아톤이 애큐온저축은행에 모바일 사설인증 서비스를 공급했다. 아톤 제공
<아톤이 애큐온저축은행에 모바일 사설인증 서비스를 공급했다. 아톤 제공>

아톤이 애큐온저축은행에 모바일 사설인증 서비스를 공급했다.

애큐온저축은행은 비대면 금융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아톤 사설인증서를 채택했다. 모바일 뱅킹 애플리케이션(앱) 고객을 위해 공인인증서와 실물 보안매체 대신 6자리 핀(PIN) 번호와 생체인증으로 인증 절차를 간소화했다.

아톤 보안 솔루션 '엠세이프박스'는 소프트웨어(SW) 기반 시큐어 엘리먼트로 제1금융권과 동일한 보안 수준을 제공한다. 시큐어 엘리먼트는 스마트폰 내 암호화 키와 암·복호화 알고리즘이 노출되는 것을 방지한다. 단말기, 운용체계(OS)에 관계없이 서비스를 제공해 기기 변경이나 OS 버전 업그레이드 시에도 실시간 지원이 가능하다.

김종서 아톤 대표는 “전자서명법 전부개정안 통과로 사설인증서에 대한 시장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금융권에서는 이미 수년 전부터 아톤 사설인증 서비스를 채택해 왔다”면서 “아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앞두고 빠르게 확산하는 비대면, 디지털 금융 트렌드에 맞춰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인증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아톤은 KB국민은행, 신한은행, 농협중앙회, NH농협은행, IBK기업은행, KB증권, 신한금융투자, 한국포스증권, 한국투자증권, 삼성증권 등 대형 은행과 증권사에 보안매체와 사설인증 솔루션을 공급했다. 지난해부터는 SBI저축은행을 시작으로 제2금융권으로 고객사를 확대했다.

오다인기자 ohda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