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 농가 지원하는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개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NH투자, 농가 지원하는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개설

NH투자증권(대표 정영채)은 코로나19로 침체한 농가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네이버에 스마트스토어를 개설했다고 10일 밝혔다.

NH투자증권은 네이버 해피빈의 크라우드펀딩에 참여한 농가 중 펀딩금액, 연간 상품 공급 능력, 농가 업무 협조 등을 고려해 우수농가를 선정해 스마트스토어를 개설했다. 스마트스토어에 입점한 농가는 우수한 상품을 지속적으로 판매할 수 있어 신규 판로 개척과 매출 증가를 꾀할 수 있다.

현재 스마트스토어에 입점한 업체는 알알이거둠터(유기농주스) 등 4곳이다. 향후 농협중앙회 디지털농업지원센터와 협력해 입점 농가를 늘려나갈 계획이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2017년부터 중소농가 육성과 농가소득 지원을 위해 진행한 크라우드펀딩이 4년이 되는 해”라며 “올해는 스마트스토어 개설로 농가의 점진적 매출 증대와 온라인 고객 기반의 농산품 개발 등 농가 성장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