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윙, 14일 공개... '익스플로러 프로젝트'로 모바일 전략 대전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전자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온라인 공개행사 초청장 한 장면. LG 윙(코드명) 공개를 암시하는 이미지가 담겼다.
<LG전자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온라인 공개행사 초청장 한 장면. LG 윙(코드명) 공개를 암시하는 이미지가 담겼다.>

LG전자가 LG 윙을 시작으로 새로운 스마트폰 전략 '익스플로러 프로젝트'를 본격 가동한다. 실험적 폼팩터로 혁신을 지속, 차별화된 모바일 경험을 제시하는데 초점을 맞춘다. 기존 프리미엄 스마트폰은 '유니버셜' 라인으로 제품군을 이원화, 소비자 선택 폭을 넓힌다는 방침이다.

LG전자는 14일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을 온라인으로 공개한다. 익스플로러 프로젝트와 유니버셜 라인업 등 스마트폰 전략 변화에 대한 구체적 소개도 이뤄질 예정이다.

약 20초 분량 영상으로 구성된 초청장은 코드명 '윙'으로 명명된 전략 스마트폰 공개를 예고했다. 메인 디스플레이가 시계방향으로 돌아가며 'T'자 형태를 만들고, 뒷면에 숨어있던 화면이 모습을 드러내는 장면이 담겼다.


LG전자 온라인 공개 초청장
<LG전자 온라인 공개 초청장>

초청장 영상 말미에는 “새로운 무언가를 발견할 때 삶은 기대 이상이 된다(Life gets better in unexpected ways when you discover the unexplored)”라는 문장을 통해 새로운 스마트폰 전략 '익스플로러 프로젝트(Explorer Project)'를 준비 중임을 암시했다.

익스플로러 프로젝트는 LG 윙과 같은 실험적 폼팩터로 구성된 라인업이다. 혁신적이고 차별화된 사용성으로 고객에게 새로운 모바일 경험을 제공한다. '진화된 사용성'에 무게 중심을 두고, 성장 가능성 있는 영역을 발굴한다.


LG전자 관계자는 “고객 사용 패턴과 라이프스타일이 점차 개인화되고 세분화되고 있다는 점을 반영해 익스플로러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며 “변화 수용성이 높은 고객에게 새롭고 혁신적인 모바일 경험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온라인 공개 초청장
<LG전자 온라인 공개 초청장>

LG 벨벳을 비롯해 보편적인 폼팩터의 기존 프리미엄 스마트폰은 '유니버셜 라인'으로 통합, 익스플로러 프로젝트 제품군과 구분해 운영한다.

이연모 LG전자 MC사업본부장은 “익스플로러 프로젝트는 획일화된 스펙 경쟁 틀에서 벗어나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는 LG전자의 과감한 변신”이라며 “이 같은 도전이 항상 새로움을 추구하는 고객 욕구를 기대 이상으로 충족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