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오 금성볼트공업 대표, 서기만 베셀 대표 '9월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김선오 금성볼트공업 대표
<김선오 금성볼트공업 대표>
서기만 베셀 대표
<서기만 베셀 대표>

김선오 금성볼트공업 대표와 서기만 베셀 대표가 2020년 9월의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으로 선정됐다고 중소기업중앙회는 16일 밝혔다.

금성볼트공업은 1978년 설립 이후 42년간 산업용 볼트·너트, 고장력 항공볼트, 방산용 볼트, 하이브리드 자동차 조향장치의 볼트 등 원천기술 19건을 확보한 강소기업이다. 김선오 대표는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 부회장, 벤처기업협회 부회장,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 이사장 등을 역임했다.

베셀은 20종의 특허·인증을 보유한 고부가가치의 디스플레이 장비 제조업체다. 차별화된 기술과 노하우로 현재 중국 내 시장점유율 1위를 자랑한다. 이 업체는 2015년 6월 코스닥에 상장했고, 우리사주제도를 도입해 기여도가 큰 직원과 성과를 공유한 바 있다.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