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IST, 실시간 컴퓨팅 분야 국제학술대회 'IEEE ISORC 2021'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총장 국양)이 내년 6월에 열리는 IEEE(국제전기전자기술협회) 'ISORC 2021 콘퍼런스'와 관련 박경준 정보통신융합전공 책임교수를 콘퍼런스 공동학회 운영위원에 선임 행사준비에 나섰다고 17일 밝혔다.

1998년부터 시작된 ISORC는 실시간 분산 컴퓨팅 관련 연구를 주로 다루는 국제 학술대회다. 내년 DGIST에서 개최되며, 세계 각국의 실시간 분산 컴퓨팅 분야 정상급 연구자들이 모여 인공지능 기반 사물인터넷, 자율주행차, 지능형 교통 시스템, 사이버 물리 시스템 등에 관한 연구 성과를 발표하고, 연구 협력을 논의하게 된다.

DGIST, 실시간 컴퓨팅 분야 국제학술대회 'IEEE ISORC 2021' 개최

박경준 전공책임교수는 사이버 물리 시스템 및 사물인터넷 분야에 기여한 학술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ISORC 2021컨퍼런스' 공동학회 운영위원장을 맡는다. 좌훈승 정보통신융합전공 교수가 지역 준비위원장을 맡아 대회 운영 실무를 담당할 계획이다.

ISORC 2021 유치는 DGIST가 국내 인공지능 및 실시간 컴퓨팅 기술을 국제무대에 알리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4차 산업 혁명 시대 핵심 기술과 서비스의 세계적인 동향을 파악하고, 국제적 네트워크를 구축을 통해 관련 국내 IT 산업이 도약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전망이다.

박경준 책임교수는 “이번 행사 유치를 통해 국내 인공지능 및 실시간 컴퓨팅 기술을 국제무대에 알리고 4차 산업 혁명 시대에 필요한 핵심 기술과 서비스의 세계적인 동향을 파악하며 국제적 네트워크를 구축을 통해 관련 국내 IT 산업이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ISORC 2021 콘퍼런스'는 내년 6월 1일부터 3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