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 '행복한 명절나기' 지원 사업 추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왼쪽부터)빈대인 BNK부산은행장, 변성완 부산광역시장 권한대행, 신정택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이 기념촬영했다.
<(왼쪽부터)빈대인 BNK부산은행장, 변성완 부산광역시장 권한대행, 신정택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이 기념촬영했다.>

BNK금융그룹(회장 김지완)이 추석 명절을 맞아 지역 이웃을 위한 '행복한 명절나기'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부산은행은 22일 부산시청에서 부산지역 소외계층의 차례상 차림 지원을 위해 4억4000만원 상당의 '명절 복(福)꾸러미'를 전달하는 '2020 추석맞이 행복만개(萬開) 나눔사업' 행사를 진행했다.

부산은행은 부산지역 외에 김해와 양산지역에도 6000만원 상당 '명절 복(福)꾸러미'를 전달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예방용품 등 14종의 물품이 담긴 꾸러미는 각 지역 주민자치센터를 통해 부산지역 8800세대와 김해·양산지역 1200세대 등 총 1만 세대에 전달된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