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FDS 고도화 프로젝트 완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NH농협카드, FDS 고도화 프로젝트 완료

NH농협카드(대표 신인식)는 지능적이고 대형화되는 금융사기로부터 고객을 보호하기 위해 이상금융거래탐지시스템(FDS) 고도화 프로젝트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업계 최초로 다수 머신러닝 알고리즘을 활용한 '2 stage model operation process' 시스템을 도입했다. 국내 신용카드 부정사용 예측 모형을 개선하고 특이 패턴을 탐지하기 위해 자가이상거래 탐지 모형, 카드 보이스피싱 스코어모형 개발과 모니터링 환경을 새롭게 구성했다.

2 stage model operation process는 카드 부정사용 예측 모형을 스코어모형과 서브모형 2가지로 구분하는 프로세스다. 스코어모형으로 과거 부정사용 패턴 분석을 통해 이상거래 가능성을 점수화(Score)한다. 금융사기를 1차로 방지하고 2차로 서브모형들이 탐지해 보완하는 구조다.

이외에도 머신러닝 기술을 활용해 이상거래 적발에 필수적인 룰(Rule)방식을 자동으로 생성하는 기능 등을 추가 도입했다. 또 카드이용정보, 고객 신용 등을 반영해 이미 알려진 사고 패턴을 적발하는 데 머무르지 않고 정상거래 패턴과 크게 상이한 사고 의심 패턴을 적발하기 위한 환경을 구축했다.

NH농협카드 관계자는 “부정사용 영역 뿐만 아니라 특이거래로 인한 사고까지도 사전에 파악해 고객을 보호할 수 있는 데이터환경을 구축하는 것이 목표”라며 “국내 카드사에서 시도하지 않은 영역까지 관리체계에 포함하는 등 앞으로도 FDS 성능 개선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길재식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