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준석 포스텍 교수, 마이크로머신이 뽑은 '올해 신진 연구자상'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노준석 포스텍 기계공학과·화학공학과 교수가 스위스에 본사를 둔 대형 출판사 'MDPI'에서 발행하는 '마이크로머신'이 뽑은 '올해의 신진 연구자상'을 수상했다. 올해 처음으로 제정된 이번 상은 마이크로·나노공학 분야 40세 미만 연구자 가운데 영향력이 높고 탁월한 업적을 올린 연구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노준석 포스텍 교수
<노준석 포스텍 교수>

노 교수는 자연에 없는 빛 광학 특성을 보이는 메타물질에 관한 연구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고 있다. 올해 들어 한국인으로는 최초로 마이크로 나노 공정의 융합연구를 다루는 저널 MEE/MNE에서 수여하는 올해의 젊은과학자상, 마이크로시스템 앤 나노엔지니어링 정상회의(MINE)에서 젊은 과학자상을 수상하는 등 젊은 연구자로서 주목받고 있다. 기존 메타물질의 한계였던 수동소자 한계를 넘어 다양한 외부 자극을 이용하는 능동소자 연구를 선도하고 있다는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포항=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