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콘, 대출 한도·금리 조회 마이데이터 특허 취득…맞춤형 대출 조회·비교 서비스 강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비즈니스 데이터 제공 전문 기업 쿠콘(대표 김종현)은 개인 맞춤형 대출 조회·비교 서비스의 핵심이 되는 대출 한도 및 금리 조회 관련 특허를 취득했다고 15일 밝혔다.

쿠콘이 취득한 특허 '간편 대출 서비스 시스템 및 방법과 이를 위한 컴퓨터 프로그램'은 핀테크 기업으로부터 대출 한도와 금리 조회 요청을 수신해 금융 기관이 상응하는 대출 상품 정보를 제공하도록 중계하는 기술이다.

쿠콘은 이러한 기술을 바탕으로 한 '대출 한도 및 금리 조회 애플리케이션프로그램인터페이스(API)'를 제공하고 있다. 핀테크 기업은 이를 통해 이용자가 맞춤형 대출 상품을 실시간으로 조회·비교하는 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다.

여러 금융 기관과 일일이 협의하고 연계·개발할 필요 없이 금융 기관과 직접 연결된 쿠콘 전용망을 통해 빠르게 구축할 수 있어 도입 기업들 사이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시중 대출 조회·비교 서비스 대부분에 쿠콘 대출 한도 및 금리 조회 API가 탑재돼 있다. 대표적 기업으로 카카오페이, 토스, 뱅크샐러드, 핀다 등이 있다. 최근에는 현대카드가 쿠콘 API를 활용해 금융 회사 최초로 대출 비교 서비스를 출시했다.

특허 기술은 핀테크 기업과 금융 회사에 폭넓게 적용될 전망이다. 특허 기술을 주로 활용하는 금융위원회 지정 혁신금융사업자가 지속해서 추가되고 있고 2021년 3월부터는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으로 금융 회사도 대출 비교 서비스를 운영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가 마련된다.

기존 금융회사는 다른 기관의 대출 상품을 소개할 수 없었지만 2021년 3월 이후 온라인 플랫폼 한정 대출 비교 서비스를 운영할 수 있다.

김종현 쿠콘 대표는 “데이터를 활용한 개인 맞춤형 서비스 시장이 확대되는 만큼 여러 기업이 쿠콘의 기술을 활용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쿠콘은 마이데이터 시장 내 데이터 수집·제공 기업으로서 역할을 견고히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