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다문화 대안학교에 3000만원 기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한 김인순 해밀학교 이사장(좌)과 양동기 스마일게이트 대외담당 사장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한 김인순 해밀학교 이사장(좌)과 양동기 스마일게이트 대외담당 사장>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이사장 권혁빈)가 강원도 홍천에 위치한 해밀학교(이사장 김인순)에 3000만원을 기부했다.

해밀학교는 지난 2013년 4월 강원도 홍천에 개교한 다문화 가정 학생들을 위해 대안학교다. 희망스튜디오가 해밀학교에 전달한 기부금은 지난해 연말 진행된 버추얼 크리에이터 세아 24시간 기부 콘서트에서 모금한 기부금과 지난해 8월부터 시청자들이 전해준 기부금, 스마일게이트 스토브 인디 후원금 등이다. 기부금은 해밀학교 정보기술(IT) 교육 인프라 지원 및 교육환경 개선 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양동기 스마일게이트 사장은 “희망스튜디오는 그 동안 지구촌학교 등 다문화 아동을 위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해오며 아이들이 다양성을 존중 받고 누구나 행복을 추구할 수 있도록 노력해 왔다”며 “해밀학교가 추구하고 있는 가치 역시 희망스튜디오와 다르지 않아 이번 기부도 기꺼이 진행할 수 있었다. 앞으로도 사회와 함께 할 수 있는 방안들을 찾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인순 해밀학교 이사장은 “재학생들의 IT 교육을 위한 인프라와 교육 환경 개선에 큰 힘이 될 것 같다”며 “앞으로 더 많은 분들과 함께 해밀학교 재학생들과 같은 다문화 가정의 아이들이 꿈을 키우는데 관심을 가지고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