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언스-中 IIP와 손잡고 심천에 홍채인식 합작사 '이리언스BT' 설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리언스-中 IIP와 손잡고 심천에 홍채인식 합작사 '이리언스BT' 설립

바이오인식전문 기업 이리언스(대표 김성현)는 중국 투자법인 IIP와 최근 합작계약을 체결, 상하이증권거래소 상장을 목표로 심천에 합작법인 '이리언스 바이오로지컬 테크놀로지(이리언스BT)'를 설립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를 기반으로 5조원 규모의 중국 바이오인식 시장에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중국 바이오인식 시장은 2020년 4조4000억원(40억달러) 규모로 매년 16.9%씩 고속 성장하고 있다. 올해 5조원을 돌파하고 2025년 9조6000억원(87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보안업계 최대 블루오션이다.

이리언스는 중국 투자법인 IIP가 이리언스의 홍채인식시스템에 대한 기술·사업성을 검증한 결과, 첨단기술력과 사업확장성, 시장지배력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 합작계약을 체결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코로나19로 중국 내 비대면 생체인증 제품 수요가 크게 늘어나 합작계약이 급물살을 탄 것으로 알려졌다.

이리언스는 홍채인식 알고리즘 기술을, 신설법인 이리언스 BT는 중국 심천에 홍채인증제품 양산공장을 설립하고 제품양산과 판매를 전담해 중국과 글로벌 홍채인식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이리언스는 합작사를 통해 홍채인식 제품을 현지 생산해 중국 공안을 비롯한 공공, 국방 분야 대상으로 우선 공급할 방침이다. 향후 중국에서 생산하는 홍채인식 솔루션을 글로벌 바이오인식 시장에도 수출한다는 전략이다.

김성현 이리언스 대표는 “이번 합작계약으로 코로나19 이후 세계 최대 비접촉 바이오인식 시장으로 급부상한 중국 보안시장을 석권할 기회를 잡게 됐다”면서 “주요 공공시설과 거점에 홍채솔루션을 집중 공급해 중국 시장을 장악하고 세계 최고의 홍채인식 전문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리언스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금융결제원 분산저장방식의 홍채인증을 취득한 홍채인식 전문기업이다. 한국인터넷진흥원 인증, 미국표준연구원 '알고리즘 우수 평가'를 획득했고 홍채 관련 국제특허 5건과 국내특허 23건도 확보하고 있다. 우리은행을 비롯한 대형 금융기관과 보훈병원 등 의료기관, 에콰도르 등 세계 30여개국에서 금융거래, 연금지급, 개인인증, 출입자인증시스템을 공급하고 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