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DS, 바이브컴퍼니와 메타버스 신사업 제휴

이재용 바이브컴퍼니 대표(왼쪽)와 신한DS 정봉화 큐브장이 지난 9일 메타버스 플랫폼 사업 추진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 (사진=신한DS)
<이재용 바이브컴퍼니 대표(왼쪽)와 신한DS 정봉화 큐브장이 지난 9일 메타버스 플랫폼 사업 추진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 (사진=신한DS)>

신한DS(대표 이성용)는 바이브컴퍼니(대표 이재용)가 추진하는 메타버스 플랫폼 사업에 대한 전략적 제휴를 위해 상호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제휴로 바이브가 내년 출시할 메타버스 서비스에 신한DS가 개발한 블록체인 디지털자산플랫폼(SDAP) 솔루션을 접목하게 된다. △메타버스 내 디지털자산 인프라 구축(NFT, 토큰, 결제 등) △디지털자산 서비스 시나리오 시범 개발·검증 △중·단기 메타버스 사업 협력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한DS의 SDAP는 이더리움 기반 EEA 표준 프로토콜을 준수한다. 글로벌 금융 규제와 디지털자산 업계 표준을 준수하는 금융 특화 디지털자산솔루션이다. 포인트성 토큰, 디지털 바우처, 디지털 증권, NFT 등 다양한 유형의 디지털 자산을 발행하고 통합 관리할 수 있다.

바이브는 부동산, 전시회, 스포츠, 금융 등 비즈니스 목적에 특화된 메타버스 플랫폼을 개발 하고 있다. SDAP를 활용해 플랫폼내 계약의 인증, 서비스 리워드, 디지털 콘텐츠 활용·보안 등 다양한 유형의 디지털자산 서비스를 플랫폼 맞춤형으로 구현한다.

정봉화 신한DS 큐브장은 “이번 MOU로 SDAP 솔루션 적용뿐만 아니라 메타버스와 블록체인을 결합한 가상경제 기반 하에 다양하고 신선한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고 금융 서비스와 연계한 새로운 경험과 차별적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