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연세대, 국내 최초 디스플레이 계약학과 만든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디스플레이와 연세대가 국내 최초로 채용 연계형 디스플레이 계약학과를 설립한다. 입학생에게는 학자금 전액 지원과 취업 보장 등 파격 지원이 이뤄진다.

7일 LG디스플레이 정호영 사장(왼쪽)과 연세대학교 서승환 총장이 연세대 신촌캠퍼스에서 채용연계형 디스플레이 학과 설립에 관한 협약을 맺었다.
<7일 LG디스플레이 정호영 사장(왼쪽)과 연세대학교 서승환 총장이 연세대 신촌캠퍼스에서 채용연계형 디스플레이 학과 설립에 관한 협약을 맺었다.>

LG디스플레이는 연세대 신촌캠퍼스에서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 설립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7일 열린 협약식에는 정호영 LG디스플레이 사장과 윤수영 최고기술책임자(CTO) 부사장, 송상호 최고인사책임자(CHO) 전무와 서승환 연세대 총장, 명재민 공과대학장, 성태윤 교무처장이 참석했다.

LG디스플레이와 연세대는 오는 2023학년도부터 공과대학 내에 정원 30명 규모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를 신설해 신입생을 모집한다. 신설학과에 디스플레이 산업과 관련된 전자·전기·물리·화학·재료 등 모든 기술 영역에 걸친 특화 수업을 구성, 차세대 디스플레이 인재를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양성한다는 목표다.

LG디스플레이는 해당 학과 입학생에게 파격 혜택을 제공한다. 재학생에게는 학비와 기숙사비를 전액 지원하고 기본 요건 충족시 학비보조금도 별도 지급한다. 결격 사유가 없다면 졸업 후 LG디스플레이 취업도 100% 보장한다.

LG디스플레이는 디스플레이 계약학과 신설을 통해 올레드(OLED)를 포함한 차세대 디스플레이 사업경쟁력 강화에 필요한 핵심 인재를 더욱 체계적으로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호영 사장은 “디스플레이산업은 차세대 기술혁신뿐만 아니라 기존 가전·정보기술(IT) 이외에 교통·건축 등 다양한 산업 분야와 협업을 통해 새로운 시장을 창출해 나가야 한다”며 “이번에 개설하는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는 이를 위한 미래 핵심 인재를 체계적으로 양성해 나가는 중요한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태준기자 gaiu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