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도시대기정보플랫폼 구축사업 기본설계 수립 용역 착수

지난 28일 부천시가 부천 도시대기정보플랫폼 구축사업 기본설계수립 용역 착수 보고회를 열고 있다.
<지난 28일 부천시가 부천 도시대기정보플랫폼 구축사업 기본설계수립 용역 착수 보고회를 열고 있다.>

경기 부천시는 '부천 도시대기정보플랫폼 구축사업 기본설계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사업은 경기도 공모사업인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1, 경기 First'에 선정된 '도시대기정보플랫폼 구축사업'에 대한 기본설계 수립 용역으로, 지난해 준공한 '스마트 미세먼지 클린 특화단지 조성사업' 고도화를 위한 사업계획이다.

이날 보고회는 이 사업 전담 사업관리자(PM)인 그린에코스 김재훈 연구소장의 스마트 도시대기정보 서비스 설계방안, 스마트 실내환기 시스템 설계방안, 실시간 입체 미세먼지 측정망 설계방안 등에 대한 보고에 이어 자문위원의 정책 및 기술적 의견,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정책 자문으로 참여한 장성호 경기도 미세먼지대책과 팀장은 “이미 구축돼 운영되고 있는 환경 빅데이터 플랫폼 현황 참고 및 환경 데이터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전문 인력확보 계획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명훈 한국실내환경학회장은 “부천시 고유 도시 특성에 따른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양보다는 질적 데이터를 관리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이번 용역을 통해 무수한 데이터가 쌓이는 창고 같은 무용지물 플랫폼이 아닌 데이터 융합과 분석에 의해 부천시민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도시대기정보플랫폼 구축사업 기본계획을 수립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김동성기자 esta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