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코, 차량용 공기청정기 '아이퓨리'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최근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한 차량용 공기청정기 아이퓨리(I Puri) 제품 모습
<최근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한 차량용 공기청정기 아이퓨리(I Puri) 제품 모습>

두코(대표 강창동)가 차량용 공기청정기 '아이퓨리(I Puri)'로 최근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 IDEA,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힌다. 세계 각국 디자인 분야 권위자 20여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실용성, 안전성, 내구성, 인간공학적 배려, 독창성 등을 고려해 심사하는 공신력을 갖췄다.

독일 하노버에서 열린 이번 어워드에서 가전, 컴퓨터, 조명기구, 의약품 등 7300여개 출품작이 선보인 가운데 아이퓨리가 수상의 영예를 앉았다.

유라이브 블랙박스 전문기업으로 알려진 두코는 차량용 공기청정기 아이퓨리를 개발했다. 나일론·아크릴 원사에 황화구리를 결합해 만든 동섬유필터를 적용해 구리 자체의 살균 효과를 극대화했다. 공기정화는 물론 차량 내부 각종 세균까지 사멸시키는 기능을 자랑한다. 4중 고성능 필터, 실시간 LED 디스플레이, 30dB 저소음 기능도 갖췄다. 소모 전력을 0.3Ah로 최소화해 자동차 배터리 방전 리스크도 최소화했다.

강창동 두코 대표는 “일부 차량용 공기청정기 제품에서 가습기살균제 성분이 검출돼 소비자 경각심이 높아진 가운데 동섬유필터를 탑재한 아이퓨리 엣지 AP-1 문의가 급증하고 아이퓨리에 대한 호평이 줄을 잇고 있다”면서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을 계기로 실용성은 물론 디자인 우수성을 입증했다”고 전했다.

이준희기자 jh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