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3년 연속 영업익 1조 클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 두산그룹 제공]
<[사진= 두산그룹 제공]>

㈜두산은 작년 영업이익이 1조2619억원으로 전년 대비 7.3% 늘었다고 14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8조5357억원으로 6.2% 증가했다.

주된 실적 개선 요인은 자회사 실적 호조다. 두산인프라코어와 두산밥캣 영업이익은 각각 8404억원, 4억1700만달러(약 4770억원)로 집계됐다. 이는 사상 최고치였던 전년과 비슷하거나 소폭 감소한 수치다. 적자였던 두산건설은 영업이익 810억원을 기록, 흑자전환했다.

두산그룹 관계자는 “자회사 실적이 뒷받침돼 3년 연속 영업이익 1조원대를 달성했다”면서 “신성장동력 투자와 마케팅을 강화, 실적 개선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류태웅 기자 bighero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