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GG, 마스크 25만개 한국에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IGG, 마스크 25만개 한국에 지원

모바일 게임업체 IGG가 코로나19 예방에 필요한 구호물자를 한국에 지원한다.

IGG는 브라질에서 마스크 50만개를 수급해 한국과 일본지사에 공급한다. 한국에는 25만개를 배정했다. 추후 이탈리아에도 제공할 계획이다.

IGG 한국 지사는 정부와 자선 단체에 기부할 계획이다. 또 게임 이용자에게도 마스크를 무료로 배포할 예정이다.

이혜원 IGG 코리아 지사장은 “IGG는 중국, 브라질, 한국, 일본 등 각 지사를 빠르게 동원해 효율적인 지원망을 형성하고 각 지역에 구호 물자를 조달할 것”이라며 “글로벌 기부 자금을 지원해 도움이 필요한 국가와 국민들을 도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