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손해보험,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지원 위해 '임상시험배상책임보험' 제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에이스손해보험,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지원 위해 '임상시험배상책임보험' 제공

에이스손해보험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해 임상시험을 진행하는 기업들에 '임상시험배상책임보험'을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에이스손해보험의 임상시험배상책임보험은 임상시험과 이와 관련한 임상시험 계획서, 참가자 동의서에 따른 과실, 임상시험에 사용되는 시약 결함으로 인해 임상참가자의 신체에 부작용이 발생할 경우 이를 보상한다.

에드워드 러 에이스손해보험 대표 사장은 “처브그룹은 코로나19와 관련 항바이러스제와 백신 개발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할 것”이라면서 “이번 팬데믹 극복을 위해 한국 사회에 필요한 기여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