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란지교데이터 출범…지란지교소프트 개인정보보호센터서 분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조원희 지란지교데이터 대표
<조원희 지란지교데이터 대표>

지란지교소프트 개인정보보호센터가 분사해 지란지교데이터가 출범했다. 개인정보보호 소프트웨어(SW) 전문기업으로 설립됐다. 물적 분할 방식으로 설립됐으며 모기업 지란지교소프트가 신설 법인 지분을 100% 보유한다. 분할 기일은 4월 1일이다.

조원희 지란지교데이터 대표는 2001년 지란지교소프트에 입사한 후 공공기관 시스템과 개인정보보호 솔루션 구축 사업으로 20년 경력을 쌓았다. 2015년부터 지란지교소프트 사업 총괄 업무를 맡아 왔다.

지란지교데이터는 '리얼 프라이버시 케어'를 모토로 엔드포인트 고유식별정보와 민감정보 보호, 생활밀착형 프라이버시 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민감 개인정보, 프라이버시 보호 사업에 집중해 전문성과 대중성을 강화한다. 이외 민감정보 보호 교육, 법률·비즈니스 컨설팅, 시스템 개발·관리, 유관 솔루션 유통 퍼블리싱 등을 수행한다.

기존에 확보한 국내외 고객 인프라를 바탕으로 PC·웹·서버 필터 등 엔드포인트 민감 개인정보 보호 솔루션과 자녀 PC·스마트폰 유해물 차단·시간 관리 소프트웨어(SW) '엑스키퍼'를 개발 판매한다. 사이버 위협 인텔리전스 '사이렌' 개발과 아태 유통 파트너 비즈니스를 이어간다. 2025년까지 영상 콘텐츠 저작권 보호사업과 민감정보 비식별화, 비정형데이터 보호 사업도 이어갈 계획이다.

조원희 지란지교데이터 대표는 “그동안 업계 대다수 개인정보보호 서비스는 법에 따른 컴플라이언스 목적을 제외하면 그 필요성과 보호 효과에 의문이 제기되는 것이 현실”이라면서 “지란지교데이터는 기존 활동을 포함하면서도 개인 사생활 보호까지 영역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모기업 지란지교소프트는 조직을 전면 개편한다. 보안이 강화된 업무용 서비스 제공을 사업 분야로 기존 판매 중인 △정보유출방지(DLP) 솔루션 '오피스키퍼' △업무용 메신저 '오피스메신저' △업무용 웹 기반 솔루션 '나모에디터' 등 제품을 고도화한다. 주 52시간 근로시간 관리 솔루션 '오피스밸런스'는 다음달 출시한다. 모든 제품군은 클라우드형 서비스로 판매하고 구축형은 구독형 판매 정책으로 전환해 기업간(B2B)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 기업으로 성장한다.

오다인기자 ohda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