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일렉트릭, 사우디에 350억원 규모 전력기기 공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현대일렉트릭, 사우디에 350억원 규모 전력기기 공급

현대일렉트릭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350억원 규모 전력기기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사우디전력청(SEC)에 230억원, 국영석유회사 아람코에 120억원 규모 초고압 전력기기를 각각 공급한다.

현대일렉트릭이 올해 사우디에서 수주한 전력기기는 600억원을 넘어섰다. 작년 동기 대비 세 배 이상 늘었다.

추가 수주 가능성도 나온다. 사우디전력청은 서부 라빅 지역에 변전소를 준공하고 인근 도시에 위치한 태양광 발전소와 연결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현대일렉트릭은 사우디와 대규모 계약을 체결한 이력이 있는 만큼 향후 계약에 유리하다.

회사 관계자는 “사우디가 다양한 산업 인프라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수익성을 고려한 선별 수주 전략으로 흑자 기조를 이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류태웅 기자 bighero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