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명환 한국블록체인연구교육원 신임 원장 취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임명환 한국블록체인연구교육원 신임 원장 취임식 모습. 6일 서울 서초동의 교육원에서 진행됐다.
<임명환 한국블록체인연구교육원 신임 원장 취임식 모습. 6일 서울 서초동의 교육원에서 진행됐다.>

임명환 한국블록체인연구교육원 신임 원장이 지난 6일 취임했다.

임 신임 원장은 ETRI에서 지난 30여년 동안 재직해 왔다. 과학기술연합대학원(UST), 전임교수, 한국정보기술응용학회(KITA) 13대 회장, 명예회장 등을 역임했다.

전문 분야는 정보통신과 과학기술 정책, 기술기획, 연구개발(R&D) 전략, 기술경제성 분석 등이다.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분야에도 조예가 깊다. 블록체인에 대해서는 10여건의 보고서와 논문을 발표했고, '가상화폐, 블록체인, 그리고 디지털경제사회' 등 3개 저서를 집필했다.

임 원장이 취임한 한국블록체인연구교육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인가한 첫 번째 블록체인 전문 교육기관이다.

임 원장은 “그동안 블록체인 연구를 오래 해오면서, 이것이 단순한기술이 아닌 사상의 혁명을 가져올 기반이 될 것이라는 생각을 가지게 됐다”며 “블록체인이 가진 '초신뢰 추구' 정신을 학생과 현장 개발자에게 불어넣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교육원을 이끌며 실제 취업이나 창업에 초점을 둬 교육을 진행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대전=김영준기자 kyj85@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