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안에서 발행하는 전자세금계산서… 세무통 '핀큐브' 앱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최초 1회 공인인증서 등록으로 클릭 3번만에 발행
세무통 이어 또한번 '사장님 필수앱' 자리매김 기대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전자세금계산서를 발행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 핀큐브 화면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전자세금계산서를 발행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 핀큐브 화면>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전자세금계산서를 발행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이 출시됐다.

세무사 비교 플랫폼기업 세무통(대표 김인수)이 사업자가 전자세금계산서 발행을 간편하게 할 수 있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핀큐브'를 22일 신규 출시했다고 밝혔다.

핀큐브는 전자세금계산서 발급 때마다 로그인과 인증을 거쳐야하는 국세청 홈택스나 전사자원관리(ERP)시스템과 달리, 최초 1회 공인인증서 등록만으로 간편하게 전자세금계산서 발행이 가능하다.

또 전자세금계산서 발행 내역을 이메일뿐 아니라 문자, 카카오톡으로 전송할 수 있어 거래처가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

핀큐브를 통해 거래처 관리도 손쉽게 할 수 있다. 거래처 사업자등록증을 사진으로 찍어 등록하면 해당 거래처와의 거래 내역만 모아 빠르게 조회할 수 있다.

핀큐브는 간편함을 추구하면서도 국내 인정받은 스크래핑 기술을 적용해 정보 보안을 놓치지 않았다. 최신 경향을 반영한 직관적인 사용자인터페이스(UI)·사용자경험(UX)도 강점이다.

세무통은 이번 핀큐브 출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사업자 맞춤형 핀테크 기업으로 입지를 굳히겠다는 전략이다.

김인수 세무통 대표는 “핀큐브는 전자세금계산서 발행을 넘어 사업자용 종합 핀테크 서비스를 지향하고 있다”면서 “사업을 운영하는 경영진이나 경리 담당자부터 창업을 준비 중인 모든 기업인에게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그는 또 “구글 플레이스토어에 핀규브를 정식 출시한 데이어 다음 달에는 애플 앱스토어에도 론칭할 예정”이라면서 “앞으로도 세무통은 비즈니스 의사결정에 도움이 되는 기능을 계속 도입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준희기자 jh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