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전국 19개 거점서 'SUV 라인업' 한눈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현대자동차가 14일부터 28일까지 전국 19개 주요 거점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전시한다.

전시 차종은 베뉴, 코나, 투싼, 싼타페, 팰리세이드 등 인기 SUV 차종이다. 현대차는 각 SUV 특성에 맞는 테마 전시를 운영해 고객 눈길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현대자동차가 14일부터 28일까지 전국 19개 주요 거점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전시한다.
<현대자동차가 14일부터 28일까지 전국 19개 주요 거점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전시한다.>

가솔린 2.5 터보 모델 사전계약을 진행 중인 싼타페는 차박에 어울리는 캠핑 용품과 함께 전시한다. 투싼은 요가 용품, 2021년형 모델로 거듭난 베뉴는 펫 용품과 전시해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현대차는 전시 현장을 방문한 고객을 대상으로 참여형 이벤트를 진행하고 각종 기념품을 증정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SUV 라인업 종합 전시를 통해 현대차 SUV의 우수한 상품성을 직접 경험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치연기자 chiye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