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저축銀, 코로나19 의료진 위한 성금 2억원 기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서울 구로동에 위치한 웰컴저축은행 본점 전경.
<서울 구로동에 위치한 웰컴저축은행 본점 전경.>

웰컴저축은행(대표 김대웅)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의료현장 및 일선에서 헌신 중인 의료진을 위해 성금 2억원을 기탁했다고 28일 밝혔다.

성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전달된다. 전달된 성금은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와 맞서 싸우는 의료진을 위해 체온 보호용 의류, 충전식 손난로, 넥워머 등 구입에 사용된다. 총 5000개 세트로 제작돼 전국 선별진료소 의료진에게 우선 전달될 예정이다.

김대웅 대표는 “코로나19 확산 저지와 국민 생존을 위해 밤낮으로 헌신하는 의료진에게 작은 응원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면서 “웰컴저축은행도 우리 사회가 코로나19 상황을 조속히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