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3월 한 달간 모닝세트 반값 할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세븐모닝세트 할인 행사
<세븐모닝세트 할인 행사>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3월 한 달간 아침 대용식 관련 상품에 대한 다양한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세븐일레븐은 정상 등교와 외부 활동 확대로 편의점에서 간단하게 아침식사를 해결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남에 따라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학교 앞 상권 매출이 크게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간단한 아침식사 대용으로 즐길 수 있는 상품들이 많이 올랐다. 초중고 상권에서는 정상 등교가 시작되면서 샌드위치(37.1%), 햄버거(33.0%), 김밥(64.4%) 상품 판매가 전년 동기대비 크게 늘었다. 대학가 주변 상권에서도 샌드위치(102.3%), 삼각김밥(94.8%), 김밥(135.8%), 가공우유(61.0%) 등이 신장했다.

이러한 트렌드에 따라 세븐일레븐은 등교 및 출근하는 학생, 직장인을 대상으로 이달 말까지 세븐모닝세트(샌드위치+바나나맛우유)를 엘페이나 엘포인트 결제 시에 50%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3월 한 달간 바나나 할인 행사도 진행한다. 세븐일레븐은 델몬트 바나나(2입, 1300원) 구매 시 스파클링오렌지망고(355㎖를 무료 증정하며, 바나나 2종(3~5입, 6~8입)을 대상으로는 최대 17% 할인 판매한다.

김병철 세븐일레븐 마케팅팀장은 “보다 많은 소비자들이 저렴한 가격에 아침식사를 챙겨드실 수 있도록 이번 행사들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박준호기자 junh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