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모바일 앱에서 '내셔널지오그래픽' 여행용품 판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CU 내셔널지오그래픽 여행용품 판매
<CU 내셔널지오그래픽 여행용품 판매>

편의점 CU는 멤버십 애플리케이션 포켓CU를 통해 내셔널지오그래픽의 여행용품을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본격화되며 사람들의 여행심리가 조금씩 살아나고 있는 분위기에 맞춰 관련 상품을 모바일을 통해 판매한다. CU가 패션 브랜드와 협업해 모바일 판매를 시도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CU가 이번에 판매하는 내셔널지오그래픽 여행용품은 총 10종으로 파우치 세트, 짐벌 셀카봉, 3WAY 목베게, 보조배터리, 방수팩 세트, 캐리어 벨트 등이다. 해당 상품들은 이달 말까지 정상가 대비 최대 50% 할인된 온·오프라인 최저가 수준으로 판매한다.

CU는 2019년부터 포켓CU를 통해 모바일 판매 채널을 구축하고 기존 편의점에서 볼 수 없었던 이색 상품을 판매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상권을 확대하고 있다. 이를 통해 고객은 보다 쉽고 편리하게 편의점 쇼핑을 즐길 수 있고 점포에서는 추가 매출을 올릴 수 있다.

가시적 성과도 내고 있다. 지난 달 가정의 달 효도 선물로 선보인 190만원대 고가의 코지마 안마의자의 경우 60여대가 판매됐다. 이달엔 강원도 명물인 감자빵, 대파빵, 옥수수빵을 업계 최초로 포켓CU에서 판매해 사흘 만에 완판 됐다.

서지훈 BGF리테일 생활용품팀 책임은 “최근 온·오프라인 채널 경계가 사라지면서 편의점도 모바일 플랫폼을 활용한 이색적인 e커머스 전략을 펼치고 있다”며 “예상보다 고객 반응이 뜨거워 앞으로도 독특하고 참신한 아이템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준호기자 junh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