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캐피탈, 중도해지 부담 줄인 '자동차리스 자유반납형'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현대캐피탈, 중도해지 부담 줄인 '자동차리스 자유반납형' 출시

현대캐피탈은 고객이 원하는 시점에 편리하게 중도해지가 가능한 '자동차리스 자유반납형(자유반납형)' 상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자유반납형은 고객 월 리스료 부담은 덜어내고 일정 기간 이용 후 고객이 원하는 시기에 자유롭게 반납 가능한 상품이다.

일반적으로 자동차리스나 장기렌터카 상품은 계약 기간 중 고객들의 갑작스러운 사유로 인해 차량을 반납해야 할 경우, 높은 중도해지수수료를 부담하거나 계약 승계자를 고객이 직접 찾아야 하는 불편함이 따랐다.

하지만 자유반납형 상품은 계약기간 중 36개월만 이용하면 언제든 중도해지수수료 없이 계약을 종료할 수 있다.

이외에도 차량 구입 시 소요되는 취득세와 자동차세 등을 분납할 수 있어 초기 목돈 부담을 덜 수 있다. 또 개인이 처리하기 번거로운 차량 등록과 탁송을 비롯 과태료와 범칙금 납부까지 현대캐피탈이 처리한다.

개인사업자의 경우 자동차 리스 이용에 따른 지역 건강보험료 절감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부가세 환급이 가능한 차종은 세금 절감 효과도 누릴 수 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