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IT기업, 중국 IT심장부서 `글로벌 주도권 확보 전략` 논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중국 IT 심장부인 쑤저우에서 한중 양국 IT기업이 글로벌 IT 주도권 확보 전략을 논의한다. KOTRA는 지식경제부와 30일 중국 장쑤성 쑤저우 공원원구에서 `한중 IT 글로벌 이니셔티브` 행사를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행사에서는 중국 최고 IT컨설팅기업 CCID컨설팅이 `세계 IT산업 현황 및 글로벌 주도권`을 주제로 발표한다. SK하이닉스와 중국 반도체회사 제라드테크놀로지 등 한중 IT기업 관계자는 발표 후 패널로 참석해 양국의 글로벌 주도권 확보 전략을 토론한다.

이어 개최되는 일대일 상담회에는 코미코·신성이엔지 등 한국 IT기업 14개사와 티안마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 상하이전신 등 중국 반도체·디스플레이·통신 IT기업이 참석한 가운데 협력 방안 찾기에 나선다.

조은호 KOTRA IT사업단장은 “최근 한국과 중국은 기술력과 발빠른 시장 대응능력으로 글로벌 IT시장의 중심으로 떠오르고 있다”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양국 기업이 협력을 강화해 세계시장을 개척하고 우리 중소 IT기업은 중국 판로를 확대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준배기자 j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