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경제 미치는 영향 종합 점검하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제56회 무역의날 기념식에 참석, 축사를 하고 있다.<연합>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제56회 무역의날 기념식에 참석, 축사를 하고 있다.<연합>>

문재인 대통령은 2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경제에 미치는 영향까지 종합적으로 점검하라”고 말했다.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메시지를 보내, 문 대통령이 중국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에 대한 상황을 보고받고 검역 및 예방조치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했다고 밝혔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2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도 “공항이나 항만의 검역체계뿐 아니라 지역의 검역체계도 강화하는 등 방역에 각별히 힘써 달라”고 당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는 위기관리센터를 중심으로 상황을 지속해서 점검하고 있다고 밝혔다.

안영국기자 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