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금리인하·美中갈등에 5.2원 오른 1239.6원 마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원·달러 환율이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의 금리인하 결정과 홍콩보안법 표결을 앞두고 전일 대비 5.2원 오른 1239.6원에 마감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금통위 기준금리 인하 결정이 발표된 후 상승폭을 키우면서 1240원대를 돌파했다. 오후들어 코스피가 하락하면서 추가 상승 압력을 받았다. 장 마감을 앞두고 소폭 하락해 1239.6원으로 장을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전일 대비 0.78% 오른 2047.08로 출발해 오전까지 강세였으나 홍콩보안법 제정을 놓고 미·중간 갈등이 고조되면서 오후 들어 약세로 바뀌면서 약보합에 마감됐다. 원·달러 환율도 이 영향으로 위험 기피 분위기가 생기면서 상승 압력을 받았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