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이즈, 내 의료정보 직접 관리하는 마이데이터 플랫폼 구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평화이즈 본사 전경
<평화이즈 본사 전경>

의료IT 전문기업 평화이즈는 의료 분야 마이데이터 실증 서비스 과제 사업자로 선정돼 서울성모병원, 인천성모병원, 경희의료원 세 곳의 상급종합병원과 함께 병원이 보유한 건강검진결과 등을 활용해 다양한 공공서비스를 가능하게 하는 마이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마이데이터 플랫폼 기반 개인 의료·건강데이터를 활용한 맞춤형 홈케어 서비스는 각 의료기관의 데이터를 개인이 직접 앱을 통해 관리하며 유전자분석, 정신 건강·생활습관 관리 등 개인 맞춤형 홈케어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게 된다.

이를 위해 서울성모병원, 인천성모병원, 경희의료원은 평화이즈 마이데이터 플랫폼을 통해 자료를 제공하고, 개인데이터 활용기업(커넥타젠, 메디플러스솔루션, 아워홈, 미셸푸드, 마음수업)은 암리스크 분석 서비스, 만성질환 생활습관 관리 서비스, 가정대체식 제공서비스, 스트레스 및 우울증 관리를 위한 명상콘텐츠 제공 서비스 등을 개인에게 제공하게 된다.

평화이즈 관계자는 “플랫폼 구축을 통해 데이터 유통과 시장 확대, 기업 협업 증가 및 연계기관 확대, AI 기술을 통한 서비스 개발 등 헬스케어 산업의 데이터 활용 및 서비스 개발을 활성화 할 것”이라며 “동일 병원정보시스템 활용을 통한 전국 확산, 마이데이터 유통 확대로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와 안전한 데이터 마켓 조성 등 헬스케어 빅데이터 생태계 선순환 구조 구축 등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현정기자 i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