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자산신탁-펀드블록글로벌 "부동산 투자도 디지털 유동화증권으로" MOU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창재 우리자산신탁 대표(왼쪽)와 조찬식 펀드블록글로벌 대표가 지난 21일 우리자산신탁 본사에서 디지털부동산 플랫폼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우리자산신탁)
<이창재 우리자산신탁 대표(왼쪽)와 조찬식 펀드블록글로벌 대표가 지난 21일 우리자산신탁 본사에서 디지털부동산 플랫폼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우리자산신탁)>

우리자산신탁(대표 이창재 이창하)은 스타트업 펀드블록글로벌과 디지털부동산 간접투자 서비스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편드블록글로벌은 상업용 부동산을 온라인상에서 유동화시키는 플랫폼을 보유했다. 우리금융그룹이 육성중인 디노랩 프로그램에 올해 선정됐다.

우리자산신탁이 부동산 신탁계약을 기초로 한 수익증권을 펀드블록글로벌의 플랫폼에서 디지털증권으로 공모 발행하면 일반 투자자는 시간, 장소, 금액 제약없이 손쉽게 거래할 수 있는 혁신금융 서비스를 구축할 계획이다.

우리자산신탁은 이번 사업에서 디지털증권 기초자산인 부동산을 수탁·운영한다. 우량한 부동산 투자물건 공급과 금융 구조화를 지원하고 디지털증권 매매 내용을 분산원장에 안전하게 기록하는 블록체인 플랫폼에 공동 참여한다.

이창재 우리자산신탁 대표는“이번 사업으로 일반 금융 소비자에게도 공평한 부동산 투자 기회를 제공하고 시중 부동자금이 경제효과가 큰 방향으로 흡수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우리자산신탁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초석으로 삼아 디지털 뉴딜을 선도하는 부동산신탁사가 되겠다”고 강조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