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친애저축銀, 광주지역 학대 피해아동 위해 대한적십자사에 기부금 전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박윤호 JT친애저축은행 대표이사(오른쪽)와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이 기부금 전달식을 마치고 기념촬영했다.
<박윤호 JT친애저축은행 대표이사(오른쪽)와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이 기부금 전달식을 마치고 기념촬영했다.>

JT친애저축은행은 지난 21일 '광주지역 학대 피해아동을 위한 따뜻한 나눔' 행사를 열고, 학대 피해아동 지원금을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에 기부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열린 기부금 전달식에는 박윤호 JT친애저축은행 대표와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을 비롯한 양측 관계자가 참석했다.

기부금은 빛고을아동보호전문기관을 통해 추천받은 2곳의 위탁시설에 거주하는 학대 피해아동의 생활 및 정서 안정을 지원하는 프로그램 재원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박윤호 대표는 “연이은 아동학대 뉴스에 안타까움을 느끼던 중 광주지점 이전을 계기로 지역사회의 미래를 이끌어 갈 어린이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고자 이번 기부를 결정했다”면서 “앞으로도 서민금융사로서 어려운 이웃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