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에듀테크 서비스 한 곳에…'디지털메뉴판' 9일 첫선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초중고 원격수업 모습 <전자신문DB>
<초중고 원격수업 모습 <전자신문DB>>

교사, 학생, 기업고객이 국내 기업의 다양한 에듀테크 제품〃서비스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에듀테크 디지털 메뉴판' 사이트가 문을 연다. 그동안 교육업계에 잘 알려지지 않은 국내 기업 서비스를 대중에 알릴 수 있는 장이 마련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에듀테크산업협회는 오는 9일 130여개 국내 에듀테크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디지털메뉴판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에듀테크 디지털 메뉴판은 에듀테크 서비스와 제품 사용을 지원하는 사이트다. 공교육과 기업교육에서 많이 활용되는 △플랫폼 △솔루션(도구) △콘텐츠 △기자재 △콘텐츠전송네트워크(CDN) 등 대분류 아래 각각의 소분류로 구성된다. 사용자는 키워드 검색을 통해 희망하는 제품을 손쉽게 찾을 수 있다.

디지털메뉴판에 올라간 YBM넷 소개 페이지
<디지털메뉴판에 올라간 YBM넷 소개 페이지>

디지털메뉴판 참여 에듀테크 기업은 서비스 소개뿐만 아니라 사용 대상, 서비스 유형, 구매 형식, 가격, 지원언어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한다. 디지털 메뉴판에는 지난 4일 기준 116개사 130여개 제품이 등록됐다. 에듀테크협회는 내년까지 300개 이상 제품을 등록한다는 계획이다.

디지털메뉴판에 소개된 유아코딩프로그램 피디엠
<디지털메뉴판에 소개된 유아코딩프로그램 피디엠>

디지털 메뉴판 이용 고객은 관심 있는 제품〃서비스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관심 가는 제품과 기업에 관한 내용을 이메일로 문의하거나 상담을 신청할 수 있다.

에듀테크 기업이 디지털 메뉴판에 제품을 등록하거나 바이어로 참여하는 것은 무료로 가능하다.

디지털 메뉴판은 공교육과 에듀테크 시장이 접목되는 마중물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에듀테크협회는 그동안 공교육에 사실상 진입이 어렵던 민간 기업의 에듀테크 서비스가 학교에서 활용될 수 있는 시작점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임재환 에듀테크협회 에듀테크산업진흥 태스크포스(TF) 위원장은 “그동안 학교나 공교육에 에듀테크 산업 융합이 쉽지 않았다”면서 “디지털 메뉴판을 통해 학교에서 국내 에듀테크 서비스를 경험하게 되면 교육과 에듀테크 결합이 가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임 위원장은 “국내 에듀테크 생태계 구축뿐만 아니라 미래 교육 체제를 위한 시작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에듀테크협회는 디지털 메뉴판을 정부의 구독형 서비스와 연계하는 것도 추진한다. 최근 공교육 원격교육에서 에듀테크 활용에 관심이 높아진 만큼 전국 학교〃교사 대상으로 디지털 메뉴판 안내와 홍보를 지속한다.

전지연기자 now2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