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하반기 인기상품]고객만족-LG전자/노트북/LG 그램 17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전자 노트북 2020년형 LG 그램 17(모델명 17Z90N)
<LG전자 노트북 2020년형 LG 그램 17(모델명 17Z90N)>

LG전자 노트북 2020년형 'LG 그램 17(모델명 17Z90N)'은 휴대성과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동시에 살린 제품이다. 시야각과 색상 표현 범위가 넓은 IPS(In-Plane Switching) 패널을 탑재, 초고해상도 WQXGA(2560*1600)를 구현했다. 화면 크기는 17인치(대각선 길이 43.1㎝)다.

화면 테두리는 물론 화면과 본체를 연결하는 힌지(접힘) 부위를 최소화했다. 기존 제품 대비 세로 길이를 3㎜가량 줄이면서 대화면을 유지했다. 이 같은 특징은 영상을 시청할 때 몰입감이 높여주는 요소로 작용한다. 17인치 대화면을 구현했음에도 본체 사이즈는 타 제조사의 15인치대 노트북과 비슷하다.

LG전자 노트북 2020년형 LG 그램 17(모델명 17Z90N)
<LG전자 노트북 2020년형 LG 그램 17(모델명 17Z90N)>

인텔 10세대 프로세서(아이스레이크)를 탑재, 인텔 8세대 프로세서를 탑재했던 전작 대비 성능이 두 배가량 향상됐다. 고화질 4K 영상, 사진, 게임 등을 재생할 때 화면 전환이 부드럽다. 16대 10 화면 비율을 지원해 사진 및 영상 편집, 문서 작업 등에 편리하다.

기존 72와트시(Wh)에서 80Wh로 커진 대용량 배터리도 장점이다. 오랜 시간 사용이 가능하면서도 무게는 1350g에 불과하다. 타사 13인치 노트북과 비슷한 무게다. 확장 슬롯도 넉넉해 사용자가 저장장치(SSD)와 메모리(RAM)를 업그레이드하기에도 편리하다.

키보드의 우측 숫자키 배열을 기존 3열에서 일반 키보드와 동일한 4열로 변경했다. 4열 숫자키 배열은 엑셀업무 등을 할 때 편리하다. 미국 국방성 신뢰성 테스트(MIL-STD:Military Standard)의 7개 항목(충격, 먼지, 고온, 저온, 진동, 염무, 저압)을 통과해 내구성도 우수하다. 가격은 출하가 기준 214만원이다.

미국 소비자전문지 컨슈머리포트는 LG 그램 17을 올해 가장 뛰어난 대화면 노트북(Best Big Laptops)에 선정했다. 17~18인치 노트북 종합평가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1위를 기록했으며, 테스트 결과 휴대성, 디스플레이, 다재다능한 성능에서 '매우 우수' 평가를 받았다. 컨슈머리포트는 매년 소매점에서 수십대 노트북을 구입하고, 제품 성능을 정확하게 측정하기 위해 자체 실험실에서 테스트한다. 각 제품 처리 속도, 배터리 지속 시간, 키보드 사용 편의성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평가에서 LG 그램 17은 휴대성 측면에서 호평을 받았다. 가장 가벼운 경쟁사 제품 대비 약 900g 가벼워, 무게 고민 없이 카페나 사무실을 쉽게 가지고 다닐 수 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4K 비디오 편집과 같은 까다로운 작업을 처리하기에도 충분한 성능을 갖췄다고 봤다.

LG전자는 2014년 13형 LG 그램을 시작으로 화면 크기는 점차 키우면서도 가볍고 얇은 초경량 노트북 시대를 주도했다. 14·15·17형 LG 그램은 출시 당시 각각 세계에서 가장 가벼운 노트북으로 인정받으며 월드 기네스북에 등재됐다.

시장조사기관 IDC에 따르면 지난 2015년 국내 노트북 판매량 가운데 절반 수준이던 15형 이상 대화면 비중은 LG 그램 15를 출시한 2016년부터 큰 폭으로 성장해 지난해 70%를 돌파했다. LG 그램 17이 처음 출시된 2019년에는 17형 이상 대화면 노트북의 국내 판매량이 직전 연도 대비 5배 이상 늘었다. 올해 코로나19 확산으로 재택근무, 온라인 수업 수요가 증가하면서 초경량, 대화면이 강점인 LG 그램 인기는 더욱 높아지는 추세다.

이형두기자 dud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