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S21 99만9900원 확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자, 갤럭시S21 99만9900원 확정

삼성전자 갤럭시S21 출고가가 99만9900원으로 확정됐다. 삼성전자가 국내 출시한 5세대(5G) 플래그십 스마트폰 중 첫 100만원 이하다.

갤럭시S21플러스는 119만9000원, 갤럭시S21울트라 256GB는 145만2000원, 갤럭시S21울트라 512GB는 159만9400원이다.〈본지 1월 8일자 1면 참조〉

갤럭시S21 출고가는 전작 갤럭시S20(124만 8500원)보다 약 25만원이 저렴하다.

삼성전자는 출고가를 낮추기 위해 갤럭시S21시리즈 기본 구성품에서 유선이어폰과 충전기를 제외하고, 갤럭시S21기본형과 플러스 모델에 WQHD+(3200x1440)가 아닌 FHD+(2400x1080) 해상도의 플랫 디스플레이를 적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에 최상위 모델 갤럭시S21 울트라는 WQHD+ 엣지 디스플레이에 12GB 이상 램을 적용했다. 갤럭시S시리즈 최초로 S펜을 지원하며, 1억800만화소 메인 카메라에 10배줌 망원 카메라 등을 적용한다.

삼성전자는 한국 시간 15일 0시 갤럭시S21 시리즈를 온라인으로 발표한다. 같은 날 사전예약을 시작해 22일 사전 개통, 29일 정식 출시한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