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021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

2021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가 '모빌리티 혁신이 만드는 더 스마트한 도시 서울'을 주제로 10일부터 12일까지 사흘간의 일정으로 서울 마포구 문화비축기지에서 열렸다. 어린이들이 자율주행물류로봇을 활용한 스마트물류시스템을 살펴보고 있다.

2021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
2021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
참관객들이 현대자동차의 UAM기체 S-A1을 살펴보고 있다.
<참관객들이 현대자동차의 UAM기체 S-A1을 살펴보고 있다.>
참관객들이 현대자동차부스에서 UAM과 지상 모빌리티를 연결하는 에코시스템을 살펴보고 있다.
<참관객들이 현대자동차부스에서 UAM과 지상 모빌리티를 연결하는 에코시스템을 살펴보고 있다.>
2021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
참관객들이 미래 모빌리티 복합환승 허브 모형을 살펴보고 있다.
<참관객들이 미래 모빌리티 복합환승 허브 모형을 살펴보고 있다.>
2021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
어린이들이 가상현실(VR)로 자율주행 수소버스 체험을 하고 있다.
<어린이들이 가상현실(VR)로 자율주행 수소버스 체험을 하고 있다.>
참관객들이 42dot의 자율주행 배송차량을 살펴보고 있다.
<참관객들이 42dot의 자율주행 배송차량을 살펴보고 있다.>
참관객이 KT부스에서 배터리교환플랫폼에서 교체형 배터리를 꺼내고 있다.
<참관객이 KT부스에서 배터리교환플랫폼에서 교체형 배터리를 꺼내고 있다.>
차량 내 엔터테인먼트와 네비게이션 정보시스템 솔루션으로 KT 지니뮤직이 설치된 GV70 내부.
<차량 내 엔터테인먼트와 네비게이션 정보시스템 솔루션으로 KT 지니뮤직이 설치된 GV70 내부.>
참관객들이 이항사의 드론택시를 살펴보고 있다.
<참관객들이 이항사의 드론택시를 살펴보고 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자율주행차량에 탑승해 손 흔들고 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자율주행차량에 탑승해 손 흔들고 있다.>
2021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

이동근기자 fot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