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에피스, 산학협력 전국 8개 대학으로 확대

김경아 삼성바이오에피스 개발본부장 부사장(왼쪽)과 윤철원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대학장이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삼성바이오에피스)
<김경아 삼성바이오에피스 개발본부장 부사장(왼쪽)과 윤철원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대학장이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삼성바이오에피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대학과 바이오 산업 우수 인력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협약 체결식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체결을 통해 삼성바이오에피스는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대학과 포괄적 산학협력을 맺고 연구노트 경진대회를 열기로 하고 바이오의약 프로그램 과정 운영을 통한 현장 중심형 교육을 진행하기로 했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미래 바이오 산업을 이끌어 갈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대학의 연구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산학협력 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2015년부터 작년까지 전국 6개 대학(카이스트, 포항공대, 전남대, 성균관대, 서울대, 연세대)과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했고 올해 부산대, 고려대와의 협약 체결을 통해 산학협력 대학교를 총 8개로 확대했다.

노성원 삼성바이오에피스 인사팀장 상무는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확대 등 대학(원)생들에게 바이오 산업을 실질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기회와 프로그램들을 지속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현정기자 iam@etnews.com